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리운전 전화 한 통으로 폐지 줍는 어르신 돕는다.

생명나눔재단(이사장 안진공)은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착한콜대리운전(대표이사 진수진)과 18일 김해 ‘회현마을 공동체 마을 기업 회현당’에서 업무협약과 기부협약을 했다.

이번 협약은 생명나눔재단과 착한콜대리운전이 폐지 줍는 노인들의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사회공익기금을 적립하고 폐지 줍는 노인들의 사회안전망 확보에 기금을 지원하기로 한 것이다.

공익기금은 착한콜대리운전 경남지역번호(☏ 1800-9888) 이용자에게 이용 건당 500원을 공익기금으로 적립해 충당할 계획이다. 

또 ‘착한콜대리운전’은 대리운전 기사에게 과도한 수수료를 적용하는 관행을 깨고 대리운전 기사들의 처우 개선방안을 재단과 공동으로 연구해 대리운전기사와 기업, 나아가 지역사회가 더불어 공존하는 지역공동체 공익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고휘훈 기자 




posted by 착한콜 forever♧

댓글을 달아 주세요